새소식

NEWS

제목

미래부, `창조비타민 프로젝트` 보건•의료 현장점검 나서

2014-10-24

미래창조과학부는 한국정보화진흥원과 함께 지난달 30일 서울 구로동 녹십자헬스케어에서 보건•의료분야 ’창조비타민 프로젝트’ 성과보고회를 개최했다.

미래부가 창조경제를 실현하기 위해 추진하는 핵심 정책 가운데 하나인 창조 비타민 프로젝트는 각 정부 부처가 협업해 다양한 사회분야에서 과학과 정보통신기술(ICT)을 접목한 산업고도화를 추진하고 사회문제를 해결하는 것이 목표다. 최문기 미래부 장관은 보고회에서 보건•의료 분야 추진 성과와 향후 계획 등을 점검했다.

이날 소개된 보건•의료 분야 과제는 △스마트기기 기반 건강관리(녹십자 헬스케어) △전자태그(RFID) 기반 프로포폴 등 마약류 안전 유통(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 웨이버스 등) △빅데이터 기반 질병 주의 예보(국민건강보험공단, 다음소프트) △전국 산재병원 대상 의료정보 표준화•교류(정보통신산업진흥원, 비트컴퓨터) 등이다.

최 장관은 추진 성과를 점검 후 관계자 노고를 치하하며 “우리의 강점인 과학기술과 ICT를 활용해 보건•의료 분야에서 사회적 비용을 절감하고 관련 산업의 성장 모멘텀을 끌어내야 한다”고 강조했다.

 

http://www.etnews.com/20140702000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