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소식

NEWS

제목

현대해상, 메디케어 서비스 제공

2016-05-02

[헤럴드경제=한희라 기자]현대해상(대표 이철영 박찬종)이 암 예방과 치료 및 관리를 위한 메디케어서비스를 제공하고 4기암을 집중 보장하는 ’암에 강한 암보험, 암스트롱암보험’을 2일 출시했다.

’암스트롱암보험’은 업계 최초로 암 특화 패키지 보장인 ’메디케어서비스(토탈 건강관리서비스)’를 제공해 암에 대한 대비를 넘어 질병의 예방과 치료 및 회복까지 보장한다는 것이 특징이다.

이 보험 가입 고객 모두는 전문의료진 건강상담, 병원 진료예약 대행, 전담간호사 방문, 24시간 상담서비스 등을 제공 받으며, ’암치료관리 특약’에 가입하면 암 진단 시 ’프리미엄 메디케어서비스’을 받을 수 있다. 



프리미엄 서비스는 발병 초기에는 암환자와 보호자를 위한 심리치료, 면역기능 감소에 대비한 자가면역세포보관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이어 치료가 진행되면 웨어러블 기기를 통해 측정된 정보를 바탕으로 개인별 맞춤형 운동·영양 관리 프로그램, 면역력·세포건강도·PET-CT 검사도 제공한다.

이 상품은 또한 고액의 치료비용이 필요한 4기암을 집중 보장한다. 최초 암 진단 시 진단금을 지급하며, 해당 암이 4기로 진행되면 추가 진단금을 지원해 기존 암보험의 공백을 해소했다.

입원 일당은 입원 첫날부터 180일 한도로 보장되고 수술이 동반된 입원의 경우 일당이 추가 지급되어 보장이 한층 두터워졌으며, 현대해상 암보험에 가입되어 있는 고객은 면책기간과 보험금 지급 감액기간 없이 전액 보장 받을 수 있다.

가입 연령은 70세까지며 최대 100세까지 보장한다. 보험기간은 3/5/10/15년 주기의 갱신형 또는 20/30년, 80/90/100세 만기의 비갱신형으로 자유롭게 선택이 가능하다. 보험료는 종합형, 40세, 15년납 기준으로 5만원 수준이다.

현대해상 장기상품부 백경태 부장은 “현대해상은 하이라이프암보험(2010년)을 시작으로 멀티플암보험(2012년), 계속받는암보험(2013년)을 연이어 개발하며 암보험 시장을 선도해왔다”며 “이번 신상품은 암의 예방에서 완치까지 보장하는 혁신적인 상품으로 미래 암보험 시장의 롤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hanira@heraldcorp.com

http://news.heraldcorp.com/view.php?ud=201605020000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