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소식

NEWS

제목

라이프플래닛 "보험건강나이서비스" 제공

2016-07-28

라이프플래닛’보험건강나이 서비스’로 배타적사용권 취득
[한국보험신문=박상섭 기자]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보험(이하 ’라이프플래닛’)이 1년 6개월여 만에 세 번째 배타적사용권을 획득했다.

라이프플래닛은 최근 생보협회로부터 (무)라이프플래닛e정기보험Ⅱ에 적용된 ’보험건강나이 서비스’의 3개월 배타적사용권을 취득했다고 28일 밝혔다.

생보협회 신상품심의위원회는 업계 최초로 빅데이터(국민건강영양조사)와 건강위험평가 모형을 근거로 고객의 위험등급별 보험료 할인 혜택을 제공하고 더 나아가 지속적인 건강 개선을 돕는 보험건강나이 서비스의 혁신성을 인정해 배타적사용권을 부여했다.

지난 1일 출시된 이 상품은 설계사 채널 위주인 기존 보험사들이 주목하지 않던 건강체(우량체) 시장을 겨냥한 상품으로 건강할수록 할인율이 높은 것이 특징이다. 국내 최초로 고객의 건강상태에 따라 슈퍼건강체, 건강체, 비흡연체, 표준체로 등급을 세분화해 최대 41%의 보험료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보험건강나이 서비스는 정기보험 가입 시 고객이 라이프플래닛 홈페이지에서 흡연, BMI, 혈압, 콜레스테롤, 혈당 5가지 건강정보를 입력하면 보험건강나이와 함께 맞춤형 건강정보와 보험료 할인 혜택을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다.

이를 통해 고객은 스스로 보험건강나이를 체크한 후 본인에게 맞는 상품에 가입하고, 보험 만기까지 고객의 건강상태가 개선되면 건강체 및 슈퍼건강체로 가입 변경을 통해 더욱 높은 보험료 할인을 받을 수 있다.

라이프플래닛은 지난 2013년 12월 출범 직후 연금수령 목표액 달성을 돕는 ’목표연금 페이스메이커’ 서비스로 첫 배타적사용권을 받았다. 이어 지난해 1월에는 국내 최초경과이자 비례방식을 적용한 ’(무)꿈꾸는e저축보험’으로 두 번째 배타적사용권을 받은 바 있다.
박상섭 bbakddol@insnews.co.kr

[저작권자 (c)한국보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6-07-28 20:03:18 입력. 최종수정 2016-07-29 12:18:54

이전글